원주시, ‘2022 대한민국 독서대전’ 유치

‘책 읽는 도시’ 강원 원주시가 내년 1년 내내 독서 열기로 후끈 달아오를 전망이다. ‘2022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지로 원주시가 선정된 것이다. 대한민국 독서대전은 독서문화 진흥에 앞장서는 기초자치단체를 선정, ‘책의 도시’로 선포하고, 독서의 달인 9월 전국 최대 규모의 독서문화 축제를 개최한다.독서문화를 확산… 기사 더보기

이준석 부친 땅 논란에 놀란 서귀포시 “현장 가보겠다”

6일 제주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산방산 서쪽 인근 토지에서 굴삭기가 부지런히 돌을 깨고 흙을 덮는 작업을 하고 있었다. 농지로 사용하기 불리한 토지인데,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평탄화 작업을 하는 과정으로 보인다. 이곳은 최근 언론을 통해 보도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부친 이아무개씨가 보유한 농지다.앞서… 기사 더보기

[사진] 정동진 모래시계 공원 찾은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후보인 홍준표 의원이 6일 오전 강릉 정동진 모래시계 공원을 방문했다.이 날 홍 의원의 방문은 과거 방영된 ‘모래시계’ 드라마 속 검사의 실제 모델이라는 점을 부각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기사 더보기

강릉 찾은 민주당 박용진… 발전소 건설현장에서 민심 청취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박용진 의원이 오는 8~9일 열릴 강원도 권리당원 온라인투표와 12일 전국대의원 및 국민·일반당원 강원도 현장투표을 앞두고 강릉을 찾았다.6일 오전 강릉을 찾은 박용진 후보는 먼저 강릉고 동문회관에서 강릉지역 당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오후 1시에는 안인진어촌계를 방문해 안인석탄화력… 기사 더보기

강릉 바다에 버려진 해수관 100개, 철거 안하나 못하나

강원 강릉시 안인석탄화력발전소 건설현장 앞바다에 용도 폐기된 해수인입관 100여 개가 수년째 방치되고 있어 환경 피해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 해수관들은 철거 대상이지만 발전소 시공사인 에코파워와 소유주인 양어장 업주들이 서로 책임을 떠넘기고 있고, 이를 처분해야 할 강릉시마저 뒷짐 지고 있는 모양새다.강릉… 기사 더보기

제주의 뜨는 명소, 시골마을의 놀라운 변신

오늘은 한경면 저지리에서 하루를 보낼 계획으로 집을 나섰다. 일단 문도지오름과 저지곶자왈을 걷고, 저지리 중심지로 돌아와 저지오름과 미술관을 돌아보기로 했다. 저지리는 대평리와 더불어 내가 가장 좋아하는 마을이다. 올레길을 걸으면서 하룻밤 신세를 진 곳이라는 공통점이 있다. 대평리가 난드르와 박수기정이라… 기사 더보기

“작가나 출판사 대표나 미쳐 사는 당신들이 부럽소”

올 여름 내내 더위도 잊은 채 장편소설 출판에 매달렸다. 지난 주말 마지막 OK 교정쇄를 출판사로 보내자 갑자기 몸과 마음이 텅 빈 듯 허탈했다. 그대로 집에 있기도 따분하고 그동안의 피로도 풀고자 평소 자주 갔던 풍기 온천을 머릿속에 담고 원주역으로 가니까 열차 시간이 빠듯했다. 이즈음은 열… 기사 더보기

소금산 울렁다리·소금잔도·스카이타워로 불러주세요

강원 ‘원주 소금산 출렁다리’와 연계한 전국 최고의 명품관광지를 조성하고자 추진 중인 간현관광지 종합관광개발사업의 주간코스 명칭이 ‘소금산 그랜드밸리’로 확정됐다. 원주시는 가칭 ‘소금산 밸리파크’로 불리던 주간코스를 이같이 변경하고, 개별시설물의 명칭도 네이밍 전문업체와 함께 현장 확인 및 회의를 거쳐 각…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