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PTPP 정말 농부와 어부에게만 불리할까

사람1 : “언니, 저는 논이 갖고 싶어요.”사람2 : “그래? 우리 아버지가 충청도에 논이 있는데 인건비가 안 나와서 농사를 못 지으신대. 너가 가서 농사 지어라.”사람1 : “아뇨, 언니. 농사를 짓겠다는 게 아니라 논이 갖고 싶다고요.” 1990년대 20대였던 나는 논이 갖고 싶었다. 농사는 엄청 부지런한 사람만 지을 수 있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