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패싱’ 논란 잠재운 윤석열 “제2공항 정상 추진”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제20대 대통령선거 본 투표 전날인 8일 제주를 찾아 “제주의 청년들이 일자리를 찾아 육지로 나가는 것이 아니라, 우리나라와 전세계 인재들이 몰려드는 제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윤 후보는 이날 오전 10시 제주동문시장 앞 탐라문화광장에서 총력유세를 펼쳤다. 선거 막바지 불거진 ‘제주패…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