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은 1000원 더 비싼 삼겹살을 먹습니다, 왜냐면

며칠간 강릉 일대에는 비가 내렸고, 나는 미친 듯이 삼겹살이 먹고 싶었다. 나는 완고한 육식주의자는 아니다. 고기를 안 먹는 기간에는 아예 입에도 대지 않는다. 그러나 한번 먹고 싶다는 충동이 들면 걷잡을 수 없어진다. 거의 폭력적이라 할 만큼 강한 충동이다.아내와 나는 종종 거침없는 식육욕을 공유한다. 오늘이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