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나무 수십그루 베어내도… “문제없다” 강릉시 논란

강원 강릉시에서 소나무 50여 그루가 한꺼번에 잘려나가는 일이 발생해 논란이다. 인근 주민들은 “벌목 허가 없이 진행한 무단벌목인데 강릉시가 봐주기하고 있다”고 주장했지만 강릉시는 “위해목 제거”라며 문제없다는 입장이다.지난 10일 강릉시 경포대(저동)의 한 사유지 임야에 있던 소나무 50여 그루가 한꺼번에 벌목…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