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담스럽고 짜증나” 춘천 닭갈비 골목에 무슨 일이

“잘해 드릴게, 우리 집으로 오세요.””우동사리, 음료수 무한리필.””서비스 많이 줄게.”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되면서 춘천 명동 닭갈비 골목이 활기를 찾았으나 상인들의 호객 행위가 다시 등장, 관광객과 시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지난 4월 30일, 약 20곳의 닭갈빗집이 모여있는 춘천 관광 명소 명동 닭…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