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남대천 물고기 수천마리 집단폐사 논란

지난 14일부터 강원 강릉 남대천에 황어로 추정되는 물고기 수천 마리가 죽은 채 떠다니는 모습이 목격돼 원인을 두고 논란이다. 1km가 넘는 하천 곳곳에서 발견된 물고기들의 몸 크기는 제각각이다. 이를 두고 일부 주민들은 “외부 요인에 의해 물고기가 죽은 것일 수도 있다”고 주장하는 반면 강릉시는 황어의 회기 현상…

기사 더보기